[자작시] 믿음이 작은 자

[자작시_윤재성] 믿음이 작은 자

 

확신이 없다고 말하고 있는 나

이 길이 주님의 길인가요?

잘 몰라서 나아가야 하는지 말아야 하는지 고민되요…

두려워요…

 

주님께서 나를 사랑하신다

 

내가 너를 사랑한다

 

너의 선택이 잘못되어도

내가 너를 돌보아줄게

내가 이끄는 길로 손잡아줄게

 

아버지…

예전에도 그렇게 말씀해주셨었는데…

제가 또 잊어버렸습니다.

죄송해요 감사해요

 

아버지

저의 믿음 너무나 작습니다.

주님 계신데 무엇이 그렇게 두렵고 무서운지…

어떠한 상황 속에서도 주님 의지하며

나아갈 수 있는 믿음 주세요.

 

2018.09.11. 저녁 기도 후

Leave a Reply

Close Menu